상담전화 02-6209-2301   배송전화 070-4033-3383
  HOME - 뉴스자료
뉴스자료
 
 
  먹는 낙태약 RU-486 미국 시판 승인, 국내 시판은 아직..
  여성클리닉
 
 

 

워싱턴=연합뉴스) 신기섭특파원 = 미국 식품의약국(FDA)은 28일 낙태 찬.반론과 관련한 정치적 논쟁으로 미국시장에서의 판매가 금지됐던 경구용 낙태약'RU-486(미페프리스톤)'의 시판을 승인했다.
FDA는 이날 성명을 통해 ' 미페프리스톤(mifepristone)'이란 이름으로도 알려진'RU-486'을 승인키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.
이에 따라 의사의 수술없이 임신초기의 낙태를 가능케 하는 경구용 낙태약인 'RU-486'은 미국내 시장에서 '미프프렉스(Mifeprex)'라는 명칭으로 판매될 수 있는 길이 열렸다.

지난 1988년 프랑스에서 처음 개발돼 현재 유럽 전역과 중국 등지에서 판매되고있는 이 낙태약은 지난 수년동안 낙태 찬.반론을 둘러싼 정치적 논쟁으로 미국내 시판이 지연되어 왔었다.
낙태 찬성론자들은 미페프리스톤의 미국시장 도입을 위해 노력해왔으나 낙태병원 폭파 또는 의사 및 병원관계자들에 대한 폭력행사 등 낙태반대론자들의 거센 압력에 부딪혀 좌절을 겪었다.
미프프리스톤의 미국시장 도입으로 그동안 과격한 낙태반대론자들의 각종 위협에 시달렸던 미국의 의사와 임신 여성들은 보다 은밀하게 낙태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됐다.

합성 스테로이드인 미페프리스톤은 수정란이 자궁에 접착할 수 없도록 방해하는약품으로 낙태를 위해서는 임신 초기에 자궁수축 촉진제인 미소프로스톨(misoprostol)과 함께 사용한다.
'RU-486'에 대한 임상실험 결과에 따르면 임신 첫 7주일 사이에 이 낙태약을 복용할 경우, 임신중절에 성공할 확률은 92-95.5%로 극히 일부 환자들만이 추가 낙태수술을 필요로 한다.

[email protected] (끝)

       회사명: Women Clinic| 상담전화: 02-6209-2301 미국지사: 1-877-432-7596 | 사업자등록번호: 2012131-16
대표: suyeong Hong | 주소: PO Box 4816 New York, NY 10185 | 이메일: [email protected]
Copyright (c) 2012 Women Clinic Medical All Rights Reserved.